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철도연, 베트남 첨단 인프라 및 도시개발 협력 확대

 

- 한-베 교통 인프라 협력센터 설치 및 스마트시티 세미나 참여 -

 

 

한국철도기술연구원(원장 나희승, 이하 철도연)은 3월 22일(목) 베트남 하노이에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주관하는 ‘한-베 교통 인프라 협력센터’ 설치와 ‘스마트시티 공동 세미나’에 참석하여 인프라 협력 활동을 실시했다.

 

김 장관은 협력센터 설치와 세미나 개최를 계기로 베트남 팜 홍 하(Pham Hong Ha) 건설부 장관, 응엔 반 떼(Nguyen Van The) 교통부 장관과의 장관급 회담을 통해, 교통 및 물류 인프라 개선과 스마트시티, 사회주택·첨단산단 조성사업 등에 협력을 강화하고, 

 

인프라 분야 협력 플랫폼으로 설립된 한-베 교통인프라 협력센터를 바탕으로 ITS, 첨단 공항, 메트로, 스마트 시티 등 첨단 교통 및 스마트 인프라 분야의 협력을 확대하기로 합의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베트남은 수교 후 25년만에 가장 모범적이고 성공적인 협력관계를 형성한 신남방정책의 핵심 협력국가”라면서,

 

“스마트 인프라, 첨단 교통 분야의 기술교류와 사업발굴을 확대함으로써 양국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발굴하고 우리 기업이 새롭게 진출할 수 있는 시장을 창출하는 인프라 협력모델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철도연은 베트남과 활발한 협력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KOICA 지원으로 베트남 교통분야 개발컨설팅사업, DEEP(Development Experience Exchange Partnership) 사업을 2016년 8월부터 수행 중이다.

 

베트남 철도전문 인력을 양성하는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비롯해 베트남 철도법제도 컨설팅, 교통인프라사업의 PPP 모델 구축 컨설팅 등 3가지 분야에서 베트남 철도산업 발전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2015년 12월부터 2017년 9월까지 KOICA 사업으로 베트남 호치민 메트로 5호선 2단계 타당성 조사사업을 수행했다. 교통, 철도, 구조, 터널, 토질, 시스템, 열차운영계획, 경제성 분석 등의 사전 타당성 조사와 기본설계를 포함한 타당성 조사를 진행했다.

 

철도연 나희승 원장은 “베트남 교통인프라 구축을 위한 여러 지원사업의 성공적 수행을 위해 노력하고, 계속해서 기술협력 활동을 더욱 활발히 해나가겠다”고 전했다.


컨텐츠 담당자

담당부서 : 홍보협력팀 연락처 : 031-460-5162 최종수정일 : 2018-09-22

만족도조사
  •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