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철도연, LTE-R 철도무선통신 국제공인 인증서 세계 최초 발행


- 전라선 익산~여수엑스포역 LTE-R 철도무선통신 국제표준 적합성 평가·인증 -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이하 철도연, 원장 한석윤)은 세계 최초로 국제 철도표준을 만족하는 ‘철도무선통신(LTE-R) 국제공인 성능인증서’를 SK텔레콤에 발행했다.

철도에 적용하는 LTE 기술이 국제적으로 통용되는 세계 최초 제1호 인증서이다. 

이번에 발행한 공인인증 범위는 전라선 익산~여수엑스포역 구간에 설치된 LTR-R시스템이다. 

철도연은 개별통화, 그룹통화, 지역선택호출, 통화그룹 편성 및 비상통화, 운영 효율성을 위한 상황전파 메시지, 음성 메시지 등의 항목에 대한 기능시험을 진행했다.

그동안 국외 기술에 의존해온 철도망 및 재난망 관련 핵심기술을 국내 정보통신(ICT) 기술로 시험하여 인증했다.

철도무선통신(LTE-R) 국제공인 성능인증은 ‘철도의 건설 및 철도시설 유지관리에 관한 법률’과 국토교통부 시행규칙에 따른 ‘철도노선 간 연계운행을 위한 철도시설 기술기준’에 의해 철도 무선통신 시스템과 단말의 구조 및 요구사항을 공식 인정하는 국가 제도이다.

철도 무선통신 시스템과 단말의 핵심 구조, 기술적 국제표준 요구사항과 고품질 서비스 제공에 대한 만족 여부 등을 평가하여 성능을 인증한다.

한국은 세계 최초로 4세대 통신(LTE)을 철도에 실용화하고 국제기술 표준화를 이루었지만, 유럽을 중심으로 무선통신을 활용하는 열차제어는 3세대 통신이 활용되고 있고, 4세대 통신기술 적용을 위해 전 세계가 노력 중이다. 

철도연이 발행하는 LTE-R 성능에 대한 국제공인인증서는 국제인정기구포럼(IAF, International Accreditation Forum)에 가입한 110여 개 국가에서 재평가 없이 인정된다.

철도선진국을 중심으로 철도안전 강화 및 철도기술에 대한 기득권 유지를 위해 선진그룹에 맞는 공인평가제도로 운용하고 있다. 국내 기술이 해외 진출을 할 때 중복 시험을 치르는 시간과 비용을 절약하고, 기술 유출 위험도 줄여 수출 경쟁력 확보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창권 SK텔레콤 Infra Biz 담당은 “한국형 열차제어시스템(KTCS-2)이 처음으로 적용되는 전라선 구간에서 세계 최초로 철도통합무선망(LTE-R) 상호적합성 인증을 획득해 국내외 철도무선통신의 발전을 선도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고 설명했다.    

철도무선통신(LTE-R) 분야 인증책임자인 철도연 송용수 책임연구원은 “4세대 기술인 LTE-R의 국제공인인증 자격을 바탕으로 5세대 기술 5G의 철도적용을 위한 국제표준화 및 공인평가자격 확대를 목표로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석윤 철도연 원장은 “국내 기술의 해외 진출을 위해서는 기술개발뿐 아니라 국제표준에 따른 시험·검사·인증 절차가 매우 중요하다”며 “국내기업의 기술 보호 및 명품 K-철도기술의 해외진출을 위한 국제인증체계를 더욱 활발히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 참고: 1. 인증서 전달식 및 전라선 시험 모습

왼쪽에서 네 번째 정종덕 철도연 철도시험인증센터장, 다섯 번째 정창권 SK텔레콤 Infra Biz 담당, 여섯 번째 송용수 철도연 철도무선통신분야 인증책임자


전라선 익산~여수엑스포역 구간에서 진행한 국제표준 LTE-R 철도무선통신 공인인증시험 모습


컨텐츠 담당자

담당부서 : 홍보협력실 연락처 : 031-460-5183 최종수정일 : 2022-05-11

만족도조사
  •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