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철도연, 휴대형 자외선 바이러스 제거장치 개발



- 1초 이내 코로나19 바이러스 99.9% 이상 사멸 -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이하 철도연, 원장 한석윤)은 1초 만에 코로나19 바이러스를 99.9% 이상 없애는 ‘휴대형 자외선 바이러스 제거장치’를 개발했다. 


 ‘휴대형 자외선 바이러스 제거장치’는 액체형 소독제를 사용하지 않고 자외선을 사용하는 비접촉 방식으로 바이러스를 제거한다.


 1.8kg 무게에 가로 53cm*세로 15cm*높이 23cm 크기로 휴대가 간편하여 작업자가 이동하면서 대중교통 수단의 손잡이, 의자 등에 있는 바이러스를 단시간에 없앨 수 있다. 


 자외선(UV-C) 영역의 275nm(나노미터, 1nm는 10억분의 1m) 파장대의 자외선을 고 광량으로 내리쬐어 바이러스를 제거한다.


 화재 위험성과 냄새 등 잔류물이 없어 기존 액체형 소독제로는 방역이 어려웠던 곳에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철도연은 ㈜케이알바이오텍 질병제어연구소에서 ‘휴대형 자외선 바이러스 제거장치’의 코로나19(COVID-19) 바이러스 사멸 성능 테스트를 진행하여 1초 이내에 코로나19 바이러스를 99.9% 이상 사멸하는 것을 확인헸다.


 이철규 철도연 책임연구원은 “개발기술이 대중교통 수단뿐 아니라 천장의 고정형, 드로이드 탑재 등 실내 다중이용시설까지 적용할 수 있도록 연구개발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한석윤 철도연 원장은 “겨울이 가까워지면서 코로나19, 계절 독감 등 바이러스 노출이 증가하고 있는데 대중교통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기술”이라며,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기술개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참고: 휴대형 자외선 바이러스 제거장치 사진



컨텐츠 담당자

담당부서 : 홍보협력실 연락처 : 031-460-5183 최종수정일 : 2022-05-11

만족도조사
  •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