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철도안전 연구·정책지원 확대 위한 ‘철도안전연구센터’신설

  • 작성자홍보협력팀
  • 작성일2020-09-24 11:00:21
  • 조회수197
  • 파일
철도안전 연구·정책지원 확대 위한 ‘철도안전연구센터’신설 사진1

- 4차산업혁명기술을 적용한 혁신적 철도안전시스템 연구 -


철도연은 철도교통의 안전성 향상과 국가 철도안전 싱크탱크로서의 역할을 강화하기 위해 전담 연구조직인 ‘철도안전연구센터’를 신설했다. 철도안전연구센터는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대형 철도사고 제로화 등 철도안전 강화를 위한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4차산업혁명기술 기반의 사전예방적 철도안전 시스템 및 핵심기술 개발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정부와 지자체의 정책지원과 철도운영기관 등 안전 문제 해결을 위한 실질적인 지원을 강화한다.


혁신적 철도안전시스템 구축 연구를 바탕으로 철도안전정책 지원을 수행하기 위해 철도안전혁신연구팀, 중대사고대응기술연구팀, 안전표준연구팀 등 총 3개 팀으로 구성했다. 철도안전혁신연구팀은 AI 기반 안전관리 의사결정체계 구축, 데이터 기반의 사전예방적 철도안전감시시스템 구축, 철도시스템의 위험도 평가 등에 관한 연구와 정부의 철도안전정책 기획 및 시행 지원, 철도안전분야 국제협력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중대사고대응기술연구팀은 사고 발생 시 대규모의 인적·물적 손실로 이어질 수 있는 철도차량의 충돌·탈선·화재 등 중대 사고 방지 및 피해 저감 연구를 수행한다. 안전표준연구팀은 철도안전법에 의한 철도차량과 용품의 기술기준·형식승인 등 검사업무에 관련된 기준 연구 및 정비를 포함한 철도표준규격의 연구 및 국제화 등을 진행한다.


특히, 국토교통부가 추진 중인 제3차 철도안전종합계획 수정계획 이행을 위한 철도안전 정책 및 제도 개선, 철도안전 연구 및 기술개발, 위기대응체계 개선, 4차산업혁명기술을 적용한 철도 안전관리의 첨단화·과학화 등의 기술지원을 수행할 예정이다. 또한, 국토부 주관으로 2021년에 개최되는 철도안전분야 국제학술행사인 국제철도안전협의회(IRSC, International Railway Safety Council)를 총괄 진행한다. 한국의 철도안전 및 기술의 우수성을 알리고, 국내 철도기술의 국제적 영향력을 확대할 계획이다. 제3차 철도안전종합계획 수정계획(2019.12)은 ‘국민이 신뢰하는 사람 중심의 철도안전시스템 구현’을 위한 정책으로 2022년까지 대형철도사고 제로화, 철도사고 및 사상자 50% 감소를 목표로 하고 있다. 


나희승 철도연 원장은 “철도 안전연구 및 정책지원 기능을 확대하여 국내 철도의 안전성을 높이고, DNA(Data·Network·AI) 기반의 철도안전기술 개발, 철도교통 사회간접자본(SOC) 디지털화 및 안전망 강화 등을 통해 한국판 뉴딜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컨텐츠 담당자

담당부서 : 연락처 : 최종수정일 : 2020-03-11

만족도조사
  •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