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행사

보도자료

철도연, 철도 지하화 및 통합 개발의 현재와 미래 세미나

작성자홍보협력실

등록일 2024-06-19

조회수244

- 철도연, 철도 지하화 및 통합 개발의 현재와 미래 세미나 -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이하 철도연, 원장 한석윤)은 한국철도건설협회, 한국철도기술사회와 공동으로 6월 18일 오후 2시, 경기 의왕 철도연 오명홀에서 ’철도 지하화 및 철도부지 통합 개발의 현재와 미래 세미나‘를 개최했다.


철도 지하화 사업추진 현황, 철도 지하화 설계 및 시공사례 분석, 연구개발 현황 등을 공유했다.


정부 및 지방자치단체, 기업 등 100여 명이 참석했으며, 철도 지하화 및 상부개발이 가져올 도시 발전과 환경 개선, 지속적인 연구개발 및 협력의 중요성에 공감했다.


철도연은 현재 진행하고 있는 철도 지하화를 위한 연구개발 현황과 향후 계획을 소개했다.


이일화 철도연 수석연구원이 ’철도입체공간(BTS, Beyond-Track Space) 개발기술‘을 주제로 발표했다. 인공지반 설치를 통한 철도 지하화, 역세권 중심의 도심재생 및 재구조화를 위한 BTS 개발 기술을 소개했다. 특히, 지하 공간 개발 저해 요인을 기술적으로 지원하는 운행 및 구조 안전, 소음 진동 등의 기술개발을 제안했다.


김대상 철도연 수석연구원은 ’디지털기반 운행철도 입체화 기술개발‘을 발표했다. 해외의 철도 입체화 기술개발 사례, 철도 입체화 핵심 요소기술 및 기술개발 진행 현황을 소개했다. 운행선 초근접 공간 확보기술, 차단시간 최소화 기술, 디지털 트윈 기반 안전확보 기술 개발의 필요성 등 현재 진행 중인 연구내용을 공유했다.


이와 함께 유제남 ㈜유신 부사장이 ’서울역의 철도 지하화 검토 사례‘, 김영희 서울시 공간계획팀장이 ’서울시 철도 지하화 및 지상개발 기본 방향‘을 발표했다.


유 부사장은 통합 환승체계 구축, 상징성·공공성 강화, 주변 지역의 통합·재생을 목표로 국가 중앙역으로서 서울역 역할을 재정립하고, 서울역 철도기능 개선을 통한 공간구상 수립, 경부선과 연계 구간 지하화 및 대안 검토, 통합 역사 노선 배치 구상, 지하화 사업 실현 방안을 소개했다.


김 팀장은 서울시 철도시설의 지하화·첨단화 및 철도 부지의 입체적 공간조성으로 도시경쟁력과 삶의 질을 혁신하는 교통혁신, 녹지 조성, 혁신적 중심공간 육성, 도시공간 재창조 등 서울시가 구상하고 있는 사업추진목표와 추진체계를 제시했다.


이어서 서상교 한국철도기술사회 회장의 진행으로 박선동 국토부 철도지하화통합개발팀장, 박정일 국가철도공단 지하화추진단장, 김영희 서울시 공간계획팀장, 유제남 ㈜유신 부사장, 김대상 철도연 수석연구원, 김정현 철도연 수석연구원이 패널토의를 진행했다.


박선동 국토부 철도지하화통합개발팀장은 철도 지하화 사업의 국가적 중요성과 추진 현황을 설명하며, 향후 정부의 지원 방향을 제시했다. 박정일 국가철도공단 지하화추진단장은 국가철도공단의 지하화 추진 계획을 소개했다.


김대상 철도연 수석연구원은 디지털 기반 철도 입체화 기술의 발전 방향과 적용 가능성을 강조했으며, 김정현 철도연 수석연구원은 철도입체공간 개발기술의 향후 연구 계획과 비전을 소개했다.


한석윤 철도연 원장은 “이번 세미나는 철도 지하화에서 가장 중요한 두 축인 기술개발 및 예산확보 현황과 방안을 공유하는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철도 지하화를 위한 정부정책과 국민의 행복을 실현하는 명품 K-철도 기술개발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붙임 : 철도 지하화 및 통합개발의 현재와 미래 세미나 사진자료


참고 1 사진 자료


0618-07.jpg

사진 설명 : 6월 18일 경기 의왕 철도연 오명홀에서 개최된 ’철도지하화 및 통합 개발의 현재와 미래 세미나‘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는 이안호 철도연 부원장



0618-37.jpg

사진 설명 : 6월 18일 경기 의왕 철도연 오명홀에서 개최된 철도지하화 및 통합 개발의 현재와 미래 세미나에서 ’철도입체공간(BTS, Beyond-Track Space) 개발기술‘을 주제로 이일화 철도연 수석연구원이 주제발표를 하고 있다.



0618-48.jpg

사진 설명 : 6월 18일 경기 의왕 철도연 오명홀에서 개최된 철도지하화 및 통합 개발의 현재와 미래 세미나에서 ’디지털기반 운행철도 입체화 기술개발‘을 주제로 김대상 철도연 수석연구원이 발표하고 있다.



0618-62.jpg

사진 설명 : 6월 18일 경기 의왕 철도연 오명홀에서 개최된 ’철도지하화 및 통합 개발의 현재와 미래 세미나‘에 패널 토론을 진행하고 있다.(좌측부터 김대상 철도연 수석연구원, 김정현 철도연 수석연구원, 유제남 ㈜유신 부사장, 서상교 한국기술사회 회장, 박선동 국토교통부 철도지하화 통합개발팀장, 김영희 서울시 공간계획팀장, 박정일 국가철도공단 지하화추진단장)



컨텐츠 담당자

  • 담당부서 : 홍보협력실
  • 연락처 : 031-460-5183
  • 최종수정일 : 2023-03-09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